듀오

닫기
DUO COUPLE

성혼커플 스토리

무료상담전화 1577-8333
성혼커플 회원가입 시뮬레이션 희망상대 무료추천
안내자료
무료 서비스
신청하기
DUO NETWORK

그에겐 그녀, 그녀에겐 그

[초혼]   이윤호/신선희 커플 두 사람의 만남은 2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갑니다. 그녀는 따뜻한 그에게 반했고, 그는 센스있는 그녀에게 호감을 가졌습니다. 주전자 속 물처럼 팔팔 끓던 그녀의 마음과 달리 그의 마음은 천천히 끓어오르는 뚝배기처럼 시간이 걸려 뜨거워졌죠. 그녀는 표현에 서투른 그가 힘들었고, 그는 마음을 재촉하는 그녀가 힘들었습니다. 그래서 둘은 인연이 아니라고 판단을 했고, 서로 다른 인연을 찾아 헤어지게 되었습니다. 어느덧 1년이 흘렀을 때 쯤, 그로부터 전화가 걸려왔습니다. “혹시 그녀는 좋은 사람을 만났나요?” 그래서 저는 매니저로서 그녀의 소식을 확인하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그가 oo씨의 안부를 묻네요. 혹시 다시 만나고 싶은 마음이 있나요?” 그녀는 불안해했습니다. 다시 그 답답함 속으로 들어가기가 부담스럽다면서요. 머뭇거리던 그녀였지만 충분한 예열로 팔팔 끓어 오르는 그의 정성으로 다시 예전의 마음을 되찾았습니다. 그리고는 어여쁜 신부로, 멋진 신랑으로 두분은 다음해에 결혼식을 올렸습니다. 결국 그녀에겐 그였고, 그에겐 그녀였습니다. 매니저로 근무하면서 이런 커플들을 자주 만납니다. 이 커플은 다행히 남성의 적극적인 노력으로 아름다운 결실을 맺을 수 있었지만, 더 좋아하는 마음을 들키면 큰일이라도 나듯 마음을 표현하지 않고 손해보지 않고 연애하려는 안타까운 분들도 많습니다. 내 앞의 그녀, 혹은 그가 용기 내어 마음을 보여준다면, 주저 없이 꼭 붙잡기를 바라봅니다. 엄정민 매니저 자세히 보기

결국엔 인연을 만났어요

[초혼]   박호일/장연희 커플 매니저의 고향 분이며 추천 소개로 듀오에 가입하신 회원님, 그만큼 책임감이 막중했습니다. 처음 가입 당시에는 세종시에 근무를 하셨기에 충청권과 서울권으로 진행했고, 전문직을 선호하셔서 열심히 만남을 준비했습니다. 하지만 좀처럼 인연은 나타나지 않았죠. 시간은 빠르게 흘러가는데 좋은 인연을 찾지 못해 마음이 무거웠습니다. 이후 회원님께서 다른 곳으로 인사이동할 계획이 있으시다고 말씀해주셔서 다른 지역으로 만남을 진행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전문직 여성분과의 만남이 잘 이루어지지 않아 다른 직종의 여성분과의 만남을 권해드렸어요. 만남을 하기 전, 상대 매니저분께서 여성분이 남성분과 잘 맞을 것 같다며 추천해주셨기에 좋은 결과를 기대했답니다. 만남 후, 두 분 모두 서로 말이 잘 통해서 좋았다는 피드백을 주셨습니다. 교제를 하는 중간에 다투기도 했지만 여성분을 이해해주고 잘 다독여달라는 매니저의 상담 덕분이었는지 좋은 인연 이어가셨죠. 그리고 시간이 흘러 결혼 날짜를 정하니 부모님들께서 너무나 잘 챙겨주셔서 좋은 결실 맺게 되었다고 감사의 말도 잊지 않으셨답니다. 여러 만남을 준비하며 힘도 들었지만 두 분이 좋은 만남 이어가는 그 모습을 보며 저도 행복했습니다. 이제 평생을 함께하는 그 시간 모두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엄경숙 매니저 자세히 보기

듀오 커플매니저들이 들려주는 성혼스토리

듀오 회원가입에 관심 있는 분들께 이 책을 권합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