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오

닫기
MEETGUIDE

연애컬럼

무료상담전화 1577-8333

망원경으로 보는 남자, 현미경으로 보는 여자

대부분의 남성들은 망원경으로 여성을 바라보고, 여성들은 현미경으로 남성을 들여다보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래서인지 ‘결혼하고 싶은 이성상을 그려보라’고 주문했을 때 남성들은 막연히 그리던 ‘상상속 그녀’를 툭 던져놓고, 여성들은 자신과 지인들의 온갖 연애 경험담 그리고 드라마 속 캐릭터까지 동원해 ‘완벽한 남자’를 좍 펼쳐놓는거죠.

망원경으로 보는 남자와 현미경으로 보는 여자...

배우자를 찾는 수많은 미혼남녀들을 만나는 듀오의 커플매니저들에게 사례를 들어봤습니다.

♤ 망원경으로 보는 남자

34세의 치과 의사 K씨는 대표적인 ‘망원경 男’이었습니다.
원하는 이성상으로 ‘영화배우 전지현을 닮은 외모에 긴 생머리, 그리고 신장 165cm 이상이면 좋겠다’고 외모에 대한 바람만 언급하던 분이였죠.
좀 더 구체적으로 밝혀야 더 잘 맞는 배우자감을 만날 수 있다며 설득했지만, 그는 꿈쩍도 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여자의 성격은 살면서 차차 고칠 수 있으니 외모가 최우선이라는 거였죠.
상대 여성의 프로필을 전할 때면 그는 ‘예쁘냐’, ‘키 크냐’ 이 두 가지 질문을 빼놓지 않던 그이기에 외모 쪽에 초점을 맞춰 다섯 명이 넘는 여성을 소개했으나 별다른 진전이 없었고... 결국 커플매니저는 극약처방을 내렸습니다. 얼굴이 평범하고 키는 작지만 외국 유학을 다녀온 커리어우먼을 소개했던거죠.
그런데 몇 달 후 희소식이~~! 지금 그는 ‘특별한 여자’보다 ‘특별한 아내’와 한 집에 살고 있다고 해요.
위의 K씨는 다행히 마음이 맞는 여성을 만나 가정을 꾸렸으나 아직도 많은 남성들이 ‘연예인 스타일’ 또는 ‘필(feel)이 통하는 여자’와 같은 추상적인 느낌에 매달리고, ‘감(感)’에 의존하는 모습이 안타까울 따름입니다.

♤현미경으로 보는 여자

반면, 여성들은 나이가 들수록 상대를 이리저리 뜯어봅니다.
친구, 직장동료, 심지어 인터넷 커뮤니티 회원들 간에 각종 남자 유형 및 결혼트러블 같은 정보 교환이 활발하다 보니 자연히 내 남자, 네 남자를 비교하게 될 수 밖에 없고요. 상대의 한가지 부정적에 면에 실망하고 외면했다가 아홉 가지 장점을 놓쳐 버리기도 하죠.
전문직에 종사하는 G씨는 호감가는 외모까지 갖춰 일등 신부감이라 불릴 만 했는데 그만큼 배우자감을 선택하는 데도 까다로웠다고 해요. 상담 과정에서 어떤 남성과 결혼하고 싶냐고 물었더니 미국 할리우드 스타에서부터 성공한 테헤란밸리 벤처 CEO까지 예로 들면서 가급적이면 이 모든 조건을 만족시키는 남성을 만나게 해달라고 신신당부를 했고 그녀의 말을 다 듣고 난 후 커플매니저는 외적인 조건들에 하나하나 집착하다 보면 상대의 참된 매력을 놓치기 쉽다는 말과 함께 넓은 시각으로 이성을 바라보라고 조언했습니다. 이 말이 마음을 움직였는지 그녀는 차차 나무보다 숲을 보려는 노력을 기울였다.

미혼남녀라면 누구나 이상형은 갖고 있기 마련이죠. 하지만 한가지 명심할 것은 사랑이 움직이듯이 이상형도 시기나 주변 상황에 따라 얼마든지 움직일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러니 첫 만남 후 그 상대가 내가 원하는 이상형의 조건과 10가지 중 5~6가지만 일치한다면 적어도 3번 이상은 만나 보세요. 평생 함께 할 반려자를 찾을 때에는 망원경이나 현미경은 잠시 제쳐두고 본인의 맑은 눈으로 바라보는 게 후회를 줄이는 지름길이 될 거에요.


 

목록보기

fix 스피드 상담 영역

회원가입
듀오는 일요일과 주말에도 문의와 상담이 가능합니다.
자녀결혼문의
1577-8333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