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오

닫기
MEETGUIDE

연애컬럼

무료상담전화 1577-8333

동안+글래머 여성 VS 남성스러운 여성

며칠 전 국내 유일 여성으로만 이뤄진 타악그룹<드럼캣 Drum cat>의 공연을 보고 왔답니다. 파워풀하게 드럼을 연주하시는 여성 연주자들의 공연은 남녀노소 할 것 없이 모두에게 좋은 호응을 얻었어요.

보이시한 커트가 너무나 잘 어울리던 ‘드럼캣’의 여성리더분은 탄탄한 팔근육으로 카리스마 넘치는 무대매너를 선보이며 멋진 드럼실력을 펼치시는데~많은 여성들은 물론 남자들도 “멋있다~”라며 환호하셨답니다.ㅎㅎ 그러고 보니 요즘은 여자보다 더 예쁜 이목구비를 가진 남성그룹들도 있고..정말 여성스러운 여자, 남성스러운 남자와 같이 남녀의 정형화된 고정관념이나 틀이 많이 사라진 것 같아요.

얼마 전 신문에서 소녀시대의 수영, f(x)의 엠버, 포미닛의 전지윤, 2NE1의 공민지, 티아라의 은정 등 ‘걸그룹 속 보이쉬한 멤버들이 뜨고 있다’는 내용을 다룬 기사를 읽었습니다. 깜찍하고 예쁜 모습으로 사랑받는 걸그룹 멤버들 사이에서 자신 만의 카리스마를 뽐내거나 장난끼 넘치는 톰보이적 매력을 선보이는 멤버들은 그 중에서도 큰 주목을 받고 있죠.  

2007년에 방송되었던 드라마<커피프린스 1호점>부터 <바람의 화원>, 요즘 방영 중인 <미남이시네요>속에도 남장을 한 보이시한 여자주인공이 등장해 큰 사랑을 받아왔습니다. 또한 <아이리스>에 등장하는 김소연은 숏커트로 변신해 강인한 모습을 선보이며 이미지변신에 성공하기도 했죠. 이렇게 대중에게 어필하는 보이시하면서도 그 속에서 여성미를 뿜어내는 새로운 캐릭터의 매력은 연예산업의 대세로 자리잡은 듯 합니다. 

이와 반대로 얼굴은 동안이지만 몸매는 글래머러스한 정말 여성스러운 여성들도 주목을 받고 있지요. 시트콤<지붕뚫고 하이킥>에서 청순글래머로 불리며 남성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신세경을 비롯해 송혜교, 남상미, 한지민, 서우, 고은아, 최정윤 등은 청순한 동안 외모이면서도 멋진 몸매를 자랑하는 대표적인 연예인들인데요. 또 글래머와는 다른 개념이지만 어리고 청순한 외모에 완벽한 각선미를 자랑해 '꿀벅지'라는 신조어를 탄생시킨 유이도 있고요.  

두 집단 모두 각자의 고유의 매력이 있기 때문에 누가 더 낫다라고 평가를 할 수 없네요. ^^하지만 내가 어떤 성향에 좀 더 어울리는지 그들의 스타일을 참고하며 파악해보는 것은 내 매력발산에 도움이 될 거란 생각이 들어요.

만약 <아이리스>에서 김태희 씨가 김소연 씨 역할을 맡았다면 그런 보이쉬한 느낌이 살아났을까요?, 또한 f(x) 멤버인 엠버가 사랑스러운 긴 웨이브머리에 예쁜 드레스를 입고 춤을 췄다면 지금 보다 강하게 대중에게 어필할 수 있었을까요?

그러니 무조건 트렌드에 나를 맞추면서 원하는 스타일만 고집할 것이 아니라 곰곰히 나에게 어울리는 스타일이 어떤 것인지 생각해보고 그에 맞게 스타일링을 해나가면 겉돌지 않고 나에게 딱 맞는 이미지를 만들어낼 수 있을거에요. 또 모르죠~ 내 속에 숨겨진 새로운 내 모습을 만들 수 있을지도요. ^^

카리스마와 톰보이적 묘한 매력을 지닌 남성적 느낌의 여성 그리고 변함없이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동안, 청순 글래머의 여성이 공존하는 2009년. 자신에게 어울리는 다양한 매력을 뽐내는 여성들의 개성을 편견 없이 바라보고 인정해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여러분은 어떤 스타일에 조금 더 관심이 가시나요? 그리고 어떤 스타일이 어울린다고 생각하세요~? ^^   

목록보기

fix 스피드 상담 영역

회원가입
듀오는 일요일과 주말에도 문의와 상담이 가능합니다.
자녀결혼문의
1577-8333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