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오

닫기
DUO STORY

언론에 비친 듀오

무료상담전화 1577-8333

본문영역

듀오이야기 회원가입 시뮬레이션 희망상대 무료추천
안내자료
무료 서비스
초혼 재혼 신청하기
DUO NETWORK 가까운 곳에 듀오가 있습니다
듀오 혼인통계 분석결과, ‘성혼회원 표준모델’ 발표 조선일보 外  |  2013/10/16   


듀오 혼인통계 분석결과, ‘성혼회원 표준모델’ 발표

결혼정보회사 듀오에서 결혼한 남녀 2만7천명!
듀오 혼인통계 분석결과, ‘성혼회원 표준모델’ 발표

- 결혼정보회사 듀오, 성혼회원 6,000명을 표본으로 ‘듀오 혼인통계’ 조사분석
- 남성 표준은 나이 35세, 연봉 4천5백 만원, 신장 174cm, 일반사무직 종사자
- 여성 표준은 나이 32세, 연봉 3천 4백 만원, 신장 163cm, 일반사무직 종사자
- 남녀가 첫만남에서 결혼까지 걸리는 기간은 약 ‘10.2개월’


결혼정보회사에서 결혼에 성공한 남녀의 표준 모델은?

국내 1위 결혼정보회사 듀오(대표 김혜정, www.duo.co.kr)에서 결혼한 회원 2만7천명 중 최근 3년간(2010년~2013년) 혼인한 초혼부부 6,000명(3,000쌍)을 표본조사한 혼인통계 분석결과를 토대로 ‘성혼회원 표준모델’을 16일 발표했다.

듀오 혼인통계 분석 결과, 남성의 표준모델은 ▲35세 ▲연소득 4천5백만 원 ▲4년제 대졸 ▲신장 173~174cm ▲일반사무직 회사원이며, 여성의 표준모델은 ▲32세 ▲연소득 3천4백만 원 ▲4년제 대졸 ▲신장 163~164cm ▲일반사무직 회사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2013년 듀오 혼인통계’에서 평균 초혼연령은 남자 35세, 여자 32세로 2006년(남 33세, 여 30세)에 비해 남녀 모두 2세 상승했다. 연소득은 남자 4천5백만원, 여자 3천4백만원으로 2006년(남 3천3백만원, 여 2천2백만원) 대비 각각 1천2백만원 증가했다.


▲ 혼인 연령
혼인 연령별 분포를 분석하면, 남성은 ‘35세(16.3%)’, 여성은 ‘32세(16.9%)’에 결혼을 가장 많이 했다. 이는 올해 통계청에서 발표한 평균 초혼연령(남 32.1세, 여 29.4세)보다 남녀 모두 약 3세 높은 수준이다.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미혼남녀의 결혼계획연령(남 33.1세, 여 30.6세)보다도 각각 약 2세 늦었다.

혼인 연령은 사회 경제적 어려움, 여성의 사회적 지위 향상, 미혼남녀의 인식 변화 등이 다양하게 반영되어 계속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집 장만 등 결혼 비용 부담으로 혼인 필요성에 관한 가치관이 퇴색하는 경향을 보이면서 ‘만혼과 높은 미혼율’이 지속적으로 상승할 가능성이 높다.

부부 연령을 비교하면, 남자 연상 부부는 93.5%, 동갑 부부는 5.4%, 여자 연상 부부는 1.1%다. 특히, 남자 4살 연상 부부가 21.1%로 가장 많으며, 남자 3살 연상이 20.4%, 남자 2살 연상이 16.1%, 남자 5살 연상이 13.8%다.

▲ 연소득
남성의 연소득은 ‘3,500~4,000만원 사이’(20.9%)와 ‘4,000~4,500만원 사이’(22.2%)에 비중이 크며, ‘연간 5,000만원 이상’도 23.7%에 달했다. 남성회원의 최고 연소득은 40억 원이다. 여성은 ‘3,000~3,500만원 사이’(25.7%)와 ‘3,500~4,000만원 사이’(17.2%)가 많다.

남편의 소득이 높을수록 아내의 소득 또한 높았다. 남편의 소득 수준별 아내의 연소득은 ▲남편 2,000만원대-아내 2,704만원 ▲남편 3,000만원대-아내 2,921만원 ▲남편 4,000만원대-아내 3,448만원 ▲남편 5,000만원대-아내 3,470만원 ▲남편 6,000~8,000만원대-아내 3,499만원 ▲남편 1억원 이상-아내 6,053만원으로 나타났다. 부부의 소득 수준이 비례하는 경향을 보였다. 한편, 남편의 연소득이 더 많은 커플이 78.2%로 대다수를 차지했다. 아내의 소득이 더 많은 부부는 14.8%에 불과했다.

▲ 직업
결혼에 성공한 회원의 직업은 남녀 공히 ‘일반사무직 회사원’(남성 34.6%, 여성 22.3%)이 가장 많다. 남성은 ‘공무원•공사직’(14.8%), ‘의사•약사’(10.5%), ‘연구원’(7.6%), ‘사업가•자영업자’(6.7%) 등이 뒤를 이었다. 여성은 ‘학원강사•기타교사’(13.4%), ‘교사’(12.7%), ‘공무원•공사직’(8.1%), ‘간호사•의료사’(7.1%) 순이다.

부부간의 ‘직업 결합’을 분석해 보면 전문직인 ‘의사•약사’와 안정성을 갖춘 ‘공무원•공사직’의 경우 동질혼 경향이 큰 것을 알 수 있다. ‘의사•약사’인 남성(316명)의 23.7%와 ‘의사•약사’인 여성(153명)의 49%는 자신과 동일한 직업인 ‘의사•약사’(75쌍)와 혼인했다. 또한 ‘공무원•공사직’의 남성(443명) 중 18.3%와 ‘공무원•공사직’의 여성(243명) 중 33.3%도 같은 직업을 가진 부부(81쌍)가 되었다.

▲ 학력
‘학력’은 남성(70.7%)과 여성(63.7%) 모두 ‘4년제 대학 졸업자’가 가장 많다. 이어 남녀 공히 ‘대학원 졸업 이상’(남 21.2%, 여 18.6%), ‘전문대 졸업’(남 7.7%, 여15.8%) ‘고등학교 졸업’(남 0.3%, 여1.9%)의 차례로 나타났다.

남편과 아내의 학력 수준이 동일한 커플이 58.2%로 절반 이상이며 남성 학력이 더 높은 경우는 26.9%, 여성 학력이 더 높은 경우는 14.9%다.

▲ 신장
신장을 비교해 보면 남성은 ‘173~174cm 사이’(18.2%), 여성은 ‘163~164cm 사이’(20.3%)가 가장 많다. 부부의 신장 차이는 평균 11.7cm이다. 남편의 신장이 더 큰 부부는 99.5%로 절대 다수를 이뤘다. 부부의 키가 동일한 경우는 0.4%이고, 아내의 키가 더 큰 경우는 0.2%다.

▲ 거주지 및 종교, 교제 기간
결혼에 있어 거주지는 중요하지만 종교는 그렇지 않았다. ‘동일 지역 거주자’와 결혼한 부부가 전체의 93.8%였으며, 나머지 6.2%만이 타 지역 거주자와 결혼했다.


듀오에서 결혼한 부부의 종교를 분석한 결과, 무교인끼리 결혼이 45.4%로 가장 많고, 종교인과 무교인 간의 결혼이 37.6%, 동일 종교인 간 결혼이 13.2%, 다른 종교인 간의 결혼이 3.7%로 나타났다.

첫 만남에서 결혼까지 걸리는 시간은 평균 10.2개월이다. 교제기간별로 보면 ‘7~8개월’이 19.7%, ‘5~6개월’이 19%, ‘9~10개월’이 16.8%로 전체의 약 76.5%가 1년 이하 기간을 거친 후 결혼에 성공했다.




본 게시물의 저작권은 듀오정보㈜에 있습니다




[기사 원문 보기] - 클릭하시면 해당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대한민국 '결혼의 조건'…男연봉 4500만원-女연봉 3400만원 (조선일보 ,10/16)


"연봉 4500만원·신장174cm 35세男, 결혼 성공 모델" (중앙일보 ,10/16)


"결혼 골인男 표준 35세·연봉 4천500만원" (한국일보 ,10/16)


"결혼 골인男 표준 35세·연봉 4천500만원" (매일경제 ,10/16)


듀오 성혼회원, 35 남성이 가장 많아…여성은? (매일경제 ,10/16)


듀오, " 만남에서 결혼까지 걸리는 시간 '평균 10개월'" (세계일보 ,10/16)


"결혼 성공한 남성 표준 소득은 연봉 4500 원" (SBS ,10/16)


"결혼 골인 남자 표준··35세·연봉 4,500만원" (한국경제TV ,10/16)


[비즈] 결혼 성공 남자 표준…35세ㆍ연봉 4,500만원 (서울경제TV ,10/16)


듀오, 표준 결혼男 35세·연봉 4500만원…"강아지랑 살아야지” (국민일보 ,10/16)  


결혼정보사 ‘표준 모델’ 여성, 32세·163cm·연봉 3400만원 (경향신문 ,10/16)


남성은 35 여성은 32세에 가장 많이 결혼 (문화일보 ,10/16)


"결혼 골인男 표준 35세·연봉 4천500만원" (연합뉴스 ,10/16)


결혼정보회사 성혼 표준모델 스펙? 남 32세-4500만원 (뉴시스 ,10/17)


남성 35 연소득 4500만원 회사원이 결혼 표준모델 (파이낸셜뉴스 ,10/16)


결혼의 조건…男 35세·174cm·연봉4500만원vs 女 32세·163cm·연봉3400만원 (아시아경제 ,10/16)


결혼男, 평균나이 35세·키 174㎝ "연봉 봤더니".. (이데일리 ,10/16)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