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오

닫기
DUO STORY

언론에 비친 듀오

무료상담전화 1577-8333
결혼할 사람 흡연과 음주 여부도 중요해 아시아투데이 外  |  2019/09/24   



결혼할 사람 흡연과 음주 여부도 중요해


결혼할 상대를 선택할 땐 그 사람의 작은 생활 습관까지도 고려하게 된다. 그렇다면 미혼남녀는 배우자를 선택할 때 흡연과 음주 여부를 얼마나 중요하게 생각할까? 


결혼정보회사 듀오(대표 박수경, www.duo.co.kr)와 SBS <신동엽VS김상중- 술이 더 해로운가, 담배가 더 해로운가> 팀은 ‘흡연, 음주하는 배우자 인식’을 주제로 공동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해당 조사는 7월 11일부터 7월 25일까지 미혼남녀 392명(남 194명, 여 198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미혼남녀 과반은 배우자의 조건으로 음주여부(주량)와 흡연여부(흡연량)를 고려했다. 음주여부를 고려한다는 응답은 64.8%, 흡연여부를 고려한다는 대답은 75.8%로 음주보다 흡연을 고려한다는 쪽이 좀 더 높았다. 


배우자의 조건으로 흡연여부를 고려하는 이유는 ‘배우자의 건강이 나빠질 것 같아서’(37.7%)였다. 이어 ‘간접흡연으로 나의 건강이 나빠질 것 같아서’(35.7%), ‘흡연이 2세에게 좋지 않을 것 같아서’(12.1%)가 뒤따라, 주로 건강과 관련된 선택지가 상위 순위에 머무르는 양상을 보였다.  


배우자를 선택할 때 음주여부를 고려하는 이유는 ‘과도한 음주가 가정폭력 등 가정불화의 원인이 될까봐’(37.0%), ‘과도한 음주로 배우자의 사회생활에 지장이 있을까 봐’(29.5%), ‘배우자의 건강이 나빠질 것 같아서’(21.7%) 였다.  


성별로 나눠 보면 남성은 ‘배우자의 건강이 나빠질 것 같아서’(30.6%), 여성은 ‘과도한 음주가 가정폭력 등 가정불화의 원인이 될까봐’(46.6%)를 음주여부를 고려하는 이유 1위로 꼽았다. 


술과 담배 중 결혼생활에 더 큰 해를 미치는 게 무엇이라 생각하는지도 물어봤다. 


그 결과 담배가 부정적이라는 의견이 좀 더 많았다. 미혼남녀는 ‘담배’(59.2%), ‘술’(30.9%), ‘둘 다 영향 없음’(9.9%) 순으로 결혼 생활에 장애물이 된다고 답했다. 


듀오 관계자는 “한 집에서 평생 함께 살 사람이다 보니 배우자를 선택할 땐 담배 냄새, 건강, 주사 등의 여러 가지 이유로 흡연 및 음주 여부까지 고려할 수밖에 없다”며 “만약 결혼할 상대가 흡연과 음주하는 것을 썩 내켜 하지 않는다면 행복한 결혼 생활을 위해 금연, 금주 혹은 절연, 절주하는 배려를 보일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


[기사 원문 보기] - 클릭하시면 해당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듀오·SBS, “배우자 조건으로 음주 보다 흡연 고려” (아시아투데이 ,09/24) 

미혼남녀 75.8%, 배우자 선택시 흡연여부 고려, 음주는? (마이데일리 ,09/24) 

결혼정보회사 듀오, ˝결혼할 사람? 흡연과 음주 여부도 중요해˝ (경북신문 ,09/24) 

결혼정보회사 듀오, 배우자 조건 ‘음주여부, 흡연여부’ 고려 (일간스포츠 ,09/25) 

결혼정보회사 듀오, 미혼남녀 75.8% 배우자 선택 흡연 여부 고려, 음주는? (공감신문 ,09/25) 

목록으로

fix 스피드 상담 영역

스피드 상담
듀오는 일요일과 주말에도 문의와 상담이 가능합니다.
간편상담예약
1577-8333
닫기